> 행정과 정책 > 보도자료 > 본청 > 읽기

본청

  • RSS
  • 인쇄하기
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기상청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손잡다.
2019/01/30
등록부서
지진화산정책과, 혁식기획담당관
조회수
424

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기상청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손잡다.
- 단층연구 기술교류, 방사능 재난 시 신속한 정보 공유 등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


□ 기상청(청장 김종석)과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1월 30일(수) ‘지진‧기상 및
   원자력 안전 분야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 최근 잇따른 대규모 지진(‘16년 경주지진, ’17년 포항지진)으로 원전 등 주요 기반 시설의 지진 안전성에
   대한 국민 불안감이 커짐에 따라,
  ○ 지진과 기상 분석 및 경보의 주무부처인 기상청과 원자력 안전 규제 주무부처인 원안위 간 협력을 통해
    △지진 발생 환경 및 특성에 대한 체계적 조사 △신뢰도 있는 감시체계 구축 △재해 발생 시 신속한 정보
    공유 및 대응 체계 강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하였다.


□ 주요 협약 내용은 크게 두 가지로, ‘원자력 시설의 지진 안전성 확보를 위한 협력 분야’와 ‘국내외 방사능
   유출 사고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한 협력 분야’이다.


□ 첫째, 지진·지진해일 발생 정보를 공유하고 단층 연구 기술 교류 및 지진 관측장비 성능 검사·검정 기술
   개발에 협력한다.
  ○ 지진·지진해일 발생 정보를 신속하게 공유함으로써 지진재해에 대한 안정성을 강화한다.
  ○ 또한, 한반도 단층조사에 관한 기술교류를 통하여 원전 주변을 포함한 한반도의 지진 발생원인과 분석정확도
     향상 및 지진특성 평가에 필요한 지하 단층정보 파악에 협력할 예정이며,
  ○ 지진 관측자료의 신뢰성을 확보하고 공동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지진 관측장비 성능 검사와 검정에 관한
     기술 개발에 협력하기로 합의하였다.


□ 둘째, 방사능 사고 정보 및 기상정보 공유와 방사성 물질 확산모델 공동 연구개발, 기상항공기를 활용한 공중
   방사선 감시를 위해 협력한다.
  ○ 국내 및 국외(중국, 일본 등 주변국) 방사능 사고 발생 시, 방사능 사고 정보 및 기상정보를 신속하게 공유 할 수
     있는 대응체계를 구축하며,
  ○ 특히, 방사성물질 확산예측 모델 공동 연구개발, 방사능 재난 시 공중방사선탐사를 위한 기상항공기 활용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기로 하였다.


□ 기상청과 원안위는 이번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원전시설과 관련된 재해 사전 조사, 실시간 감시 및 신속한 정보 공유,
   대응 체계 강화를 통한 골든타임 확보 등 국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함께 노력할 예정이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첨부파일
hwp 파일 190130_보도자료_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기상청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손잡다.hwp (크기:0.719MB , 다운로드:113)
pdf 파일 190130_보도자료_보다 안전한 대한민국을 위해, 기상청과 원자력안전위원회가 손잡다.pdf (크기:0.241MB , 다운로드:87)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설명자료]설 연휴기간(2.2.~2.6.) 날씨전망
다음글
기상청 인사발령(2019. 1. 31. 자)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