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정과 정책 > 보도자료 > 본청 > 읽기

본청

  • 인쇄하기
2019년 역대 2~3위의 더운 해 예상
2019/12/03
등록부서
기후예측과, 기후변화감시과
조회수
167

2019년 역대 2~3위의 더운 해 예상
- 2019년 전 지구 평균기온, 산업화 이전(1850~1900년)보다 1.1℃나 높아


□ 제25차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2019. 12. 3.~13./스페인 마드리드) 개최를 앞두고 세계기상기구(WMO)는 인간
   활동에 의한 온실가스로 인해 최근 5년(2015~2019년)과 10년(2010~2019년)의 전 지구 평균기온이 가장 높게
   기록 되었고, 2019년은 역대 2~3위의 더운 해가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 이산화탄소 농도는 2018년 407.8ppm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한 후 2019년에도 계속 상승하고 있으며, 그린란드와
   남극의 빙하가 녹으면서 1993년 위성 관측을 시작한 이래로 해수면 상승이 가속되고 있다.
   ※ ppm(parts per million): 전체 양 중 100만분의 몇을 차지하는가를 나타낼 때 사용되는 단위
 ○ 위성 해수면온도를 통한 해양 폭염(ocean heatwave) 분석 결과, 2019년 중 해양의 온도가 비정상적으로 높았던 기간은
    1.5개월에 이른다.


□ 2019년 9월에 관측된 일 최저 북극해 얼음 면적은 위성 관측을 시작한 이래로 최저 2위를 기록하였다.
 ○ 세계기상기구(WMO) 페테리 탈라스(Petteri Taalas) 사무총장은 “지금 당장 행동하지 않으면, 21세기가 끝날 때까지
    3℃ 이상의 온도가 상승할 것이며, 더 극단적으로 비정상적인 날씨로 인한 피해가 발생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 이번 보고서는 날씨와 기후가 인체 건강, 식량자원, 생태계 등에 미치는 영향에 대한 광범위한 내용을 포함하고 있으며,
   최종보고서는 2020년 3월에 발표될 예정이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첨부파일
hwp 파일 191204_보도자료_2019년 역대 2~3위의 더운 해 예상.hwp (크기:1.298MB , 다운로드:43)
pdf 파일 191204_보도자료_2019년 역대 2~3위의 더운 해 예상.pdf (크기:0.833MB , 다운로드:33)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이전글 없음
다음글
유난히 태풍이 많았던 가을로 기록될 듯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