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참여와 소통 > 기상사진전 > 입상작품 > 목록

입상작품

  • 인쇄하기
기상사진전 게시판 목록
연도 구분 이미지 제목 내용
2018년 대상 겨울바다 겨울바다 경기 화성과 안산시 경계에는 한 바다에 머리를 맞대고 사용하는 항구가 있다. 깊은 바다가 어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지만, 올 겨울 한파에 이 깊은 항구도 얼어...
2018년 금상 무지개를 즐기다 무지개를 즐기다 뚝섬역 근처의 비 개인 오후, 물 웅덩이에 비친 반영을 이용하여 무지개를 담고 있는 순간, 강아지 한 마리가 내 앞으로 다가오는 장면을 카메라에 담았다.
2018년 은상 가뭄이 만든 신비로움 가뭄이 만든 신비로움 충남 서북부 지역의 식수원 역할을 하는 보령호가 계속된 가뭄으로 바닥을 드러내, 물이 마른 자리가 분홍색을 띠며 신비로운 모습을 보이고 있다.
2018년 동상 동아줄 구름 동아줄 구름 해 질 녘, 외줄타기 공연을 펼치는 하늘 위로 마치 하늘을 향해 올라가는 동아줄 같은 구름과 채운이 만든 장면이 펼쳐지고 있다.
2018년 동상 너를 삼키고말거야 너를 삼키고말거야 너울성 파도는 날씨와 밀접한 관계가 있다. 겨울철에 많이 생기는 너울성 파도의 거친 모습을 촬영하였다.
2018년 스토리사진상 혹한이 준 선물 : 누나와의 만남 혹한이 준 선물 : 누나와의 만남 청소를 하다가 남은 머리카락이 추운 날씨로 인해 창문에 생긴 물방울과 가슴 모양을 만들어 아침 햇살에 진주처럼 빛이 난다. 문득 그리운 누나가 떠올랐다. 혹...
2018년 스토리사진상 운해 속에 잠기다 운해 속에 잠기다 남한산성 서문에서 바라본 환상적인 서울의 도심, 운해가 춤을 추듯 빠르게 지나가고 있었다. 555m에 이르는 잠실 초고층 빌딩이 운해 속에 갇혀 머리 부분만 보...
2018년 스토리사진상 얼음꽃 결정 얼음꽃 결정 한파가 무섭던 어느 겨울날, 새벽 자동차 유리에 있던 수증기는 고민에 빠져있다. 얼음이 될까, 서리가 될까? 아니면 눈이 될까? 날이 밝아왔다. 수증기는 아름...
2018년 스토리사진상 조화 조화 드론으로 촬영한 양수리 세미원. 자연이 그려놓은 풍경 속에서 어우러지는 인간의 삶이 아름답다. 자연과 인간은 조화로울 때 더욱 아름답다.
2018년 스토리사진상 아니 땐 굴뚝에 연기?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붉게 물드는 일몰 무렵, 경주 첨성대 위로 연기가 피어 오르는 듯한 모양의 구름이 인상적이었던 순간이다.
2018년 계절사진상 돌하르방의 겨울나기 돌하르방의 겨울나기 폭설이 내리던 제주, 돌하르방이 겨울을 나는 모습을 담았다.
2018년 계절사진상 봄의 전령사, 매화 봄의 전령사, 매화 추운 겨울은 지나가고 봄을 알리는 매화가 활짝 핀, 비 오는 날에 촬영하였다.
2018년 계절사진상 대둔산의 가을 하늘 대둔산의 가을 하늘 대둔산 등반을 하던 중, 장군봉에 쏟아지는 빛 내림과 아름다운 구름을 만나 카메라에 담았다.
2018년 계절사진상 겨울 바다 겨울 바다 강추위로 바닷물까지 꽁꽁 얼어 걷기조차 힘들었던 바닷가의 풍경이다.
2018년 계절사진상 설경과 목선 설경과 목선 2017년 겨울의 첫눈이 내리던 자정 무렵 두물머리. 외로운 배 한 척에 쌓이는 눈의 절경이다. 아무도 없는 어두운 밤, 홀로 외로이 온몸으로 맞는 눈 폭탄을 묵...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