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정과 정책 > 보도자료 > 본청 > 읽기

본청

  • 인쇄하기
제37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
2020/03/17
등록부서
대변인실
조회수
788

제37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
- 대상에는 용오름 현상을 포착한 김택수씨의 <쌍용오름> 선정
- 자연의 아름다움과 신비를 담은 총 38점의 입상작 발표


□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3월 17일(수) ‘제37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수상작 38점을 선정하여 기상청 누리집*과 공모전
   누리집**을 통해 발표했다.
   *기상청 누리집: http://www.kma.go.kr/home/index.jsp
   **공모전 누리집: www.kmaphoto.co.kr
 ○ 지난 1월 29일(수)부터 2월 27(목)일까지, “날씨의 기억, 국민의 기록!”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공모전은 △일반사진
    3,096건 △타임랩스 64건 등 △총 3,160점의 작품이 접수됐다.


□ 대상(환경부장관상)에는 진귀한 기상현상인 용오름을 잘 담아낸 <쌍용오름>(김택수)이 선정되었다.
 ○ 금상에는 한 편의 그림과 같은 안개 속 도시를 찍은 <안개도시>(방춘성)가 수상했으며, 독도가 구름으로 연결된 신비한
    모습을 포착한 <구름모자 쓴 독도>(우태하)가 은상을 받았다.
 ○ 이 밖에 동상 2점과 입선 30점이 선정되었으며, 타임랩스* 부문에서는 매화나무 가지에 내려앉는 눈의 모습을 담아낸
    <설중매>(최영아)가 특별상을 받았다.
    *타임랩스: 정상속도보다 빨리 돌려서 보여주는 특수영상 기법


□ 이번 수상작들은 오는 4월 20일(월)부터 26일(금)까지 서울역에서 전시될 예정이며, 5월 11일(월)부터 17일(일)까지는
   SRT 수서역에서 만남을 이어갈 계획이다.
   ※ 전시회는 코로나19 확산 추이에 따라 변경될 가능성이 있음.


□ 김종석 기상청장은 “신비하고 아름다운 우리 주변의 날씨를 담아낸 이번 수상작들은 기상학적으로도 매우 가치 있는
   자료이며, 아울러 기상청은 국민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통해 기상기후 역사를 함께 기록해 나갈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첨부파일
hwp 파일 200316_보도자료_제37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hwp (크기:2.358MB , 다운로드:82)
pdf 파일 200316_보도자료_제37회 기상기후사진 공모전 수상작 발표.pdf (크기:0.312MB , 다운로드:61)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설명자료] 19일 새벽~20일 아침, 전국 태풍급 강풍 주의!
다음글
2019년 한강, 13년 만에 얼지 않았다!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