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행정과 정책 > 보도자료 > 본청 > 읽기

본청

  • 인쇄하기
북극발 한파 속 한강 첫 결빙
2021/01/09
등록부서
관측정책과, 수도권기상청 관측과
조회수
1440

북극발 한파 속 한강 첫 결빙

- 2018년 이후 2년 만에 한강대교 부근 첫 결빙

- 평년보다 4일 빠르게 발생, 2019년에는 결빙이 없었음


□ 기상청(청장 박광석)은 최근 북극발 한파로 인해 새해 1월 9일(토) 한강이 결빙 되었다고 발표했다.

 ○ 지난 1월 6일(수)부터 서울 일 최저기온이 영하 10도 이하로 떨어지고 낮 기온도 영하에 머무르는

    추위가 지속되면서 오늘(1월 9일) 아침, 이번 겨울 들어 처음 한강 결빙이 관측되었다.

 ○ 이번 겨울 한강 결빙은 평년(1월 13일)보다 4일 빠르게 나타났으며, 작년(2019년) 겨울에는 예년

    보다 따뜻한 날씨로 인해 한강이 얼지 않았다. 


□ 한강의 결빙 관측은 1906년 시작되었으며, 노량진 현 한강대교 부근에서 관측을 계속하고 있다. 

 ○ 한강대교 두 번째 및 네 번째 교각 상류 100m 부근의 띠 모양 구역이 완전히 얼음으로 덮여 강물이

    보이지 않을 때 결빙으로 판단한다.

 ○ 1906년 노량진(당시 노들나루)은 한강 주요 나루 가운데 하나로, 관측을 위해 접근하는 데 가장 적합

    했기 때문에 관측 기준 지점으로 선정되었다.


□ 한강 결빙은 1906년 관측 이래 1934년 12월 4일이 가장 빨랐고, 1964년 2월 13일이 가장 늦었으며,

    관측되지 않은 해는 8차례(1960, 1971, 1972, 1978, 1988, 1991, 2006, 2019)가 있었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첨부파일
hwp 파일 210109_보도자료_북극발 한파 속 한강 첫 결빙.hwp (크기:1.277MB , 다운로드:84)
pdf 파일 210109_보도자료_북극발 한파 속 한강 첫 결빙.pdf (크기:0.441MB , 다운로드:59)
페이스북 트위터 목록
이전글
실시간 지진 상황! 이제부터 온라인 영상으로 본다!
다음글
기상청 인사발령 (2021. 1. 8, 2021. 1. 11. 자)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