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참여와 소통 > 기상사진전 > 입상작품 > 목록

입상작품

  • 인쇄하기
기상사진전 게시판 목록
연도 구분 이미지 제목 내용
2018년 입선 눈과 연동 눈과 연동 배롱나무에 매달아 놓은 연등에 하얀 눈이 소복이 쌓였다. 깨끗한 설경에 마음도 함께 정화가 되는 듯 하다.
2018년 입선 소나기 속의 연꽃 소나기 속의 연꽃 남개연이 서식하는 갑천에 소나기가 폭우처럼 쏟아져 물방울이 강물에 튀어 오르고, 작은 물입자들은 흡사 안개처럼 보이는 모습이다.
2018년 입선 렌즈운 렌즈운 제주도 한라산 자락에 렌즈운이 떴다. 목장에 있는 말들도 신기한 모습으로 바라보는 듯하다.
2018년 입선 번쩍이는 부산 앞바다 번쩍이는 부산 앞바다 부산항대교 야경 촬영 중, 해운대 부근에 비가 내리며 번개가 치는 상황이 발생하여 우연히 번개를 담았다.
2018년 입선 아름다운 빛 내림 아름다운 빛 내림 해상발전소 위에 아름다운 빛 내림이 있는 제주 바다의 풍경이다.
2018년 입선 한강 결빙 한강 결빙 서울에 한파가 몰려와 한강이 얼어버리고 얼음이 조각조각 결빙되었다. 63빌딩 전망대에서 보는 한강은 마치 타일을 만들어 놓은 듯하다.
2018년 입선 여우 시집가던 날 여우 시집가던 날 북한산 위로 소나기 먹구름이 점차 남쪽으로 내려오며 서울 하늘을 뒤덮는 모습이다. 태양이 소나기 먹구름의 가장자리를 비추면서 환상적인 색감과 감동적인 장...
2018년 입선 해운대를 덮치는 해무 해운대를 덮치는 해무 바다에서 만들어진 해무가 해운대 도심을 덮쳐오고 있다. 더운 여름을 더욱 무덥게 하기도 하며 염분으로 철을 부식시킬 수도 있는 해무가 밀려온다.
2018년 입선 불타오르네 불타오르네 타는 듯한 노을을 중심으로 뿜어져 나오듯이 펼쳐진 구름의 인상적인 모습이다. 이날처럼 특별했던 노을의 하늘을 본 적이 없다.
2018년 입선 국지성 호우 국지성 호우 광활한 뷰를 보여주는 관악산 정상에서 관측한 국지성 호우의 모습이다. 일정 지역에만 쏟아지며 다가오는 거대한 폭우에 공포감이 밀려올 정도의 웅장함을 느낄...
2017년 대상 쌍무지개 쌍무지개 지난해 늦여름, 전날 태풍이 지나가고 노을이 질 무렵 집 창밖을 보았는데 뜻하지 않게 생에 처음으로 쌍무지개를 보게 됐습니다. 두근거리는 마음으로 카메라를...
2017년 금상 봄과겨울의길목 봄과겨울의길목 눈이 내린다는 예보에 빨리 가자 서두르는 남편을 따라 도착해보니 봄을 시샘하듯 활짝 핀 진달래 위에 춘설이 내려앉은 것을 발견했습니다. 순간 열린 안개 속 ...
2017년 은상 바람! 구름! 그리고 꿈꾸는 아이들! 바람! 구름! 그리고 꿈꾸는 아이들! 탐라도서관 야외광장에서 울랄라세션의 콘서트가 열렸던 날, 비가 올 듯하여 긴장하고 있을 때,하늘에 둥근 천막 같은 구름이 드리우더니 모든 관중이 자리...
2017년 동상 빛과 인천대교 빛과 인천대교 사진 동아리 맴버들과 추운날씨임에 일출 오메가를 보기 위해 인천으로 출사를 나갔습니다. 워낙 추웠던 그날 주변을 살피다 바닷물이 얼었다는 믿기 어려운 사...
2017년 동상 혹한의 아침을 열다 혹한의 아침을 열다 영하 18도의 혹한에서 피어난 아름다운 상고대와 물안개, 그리고 찬란한 아침빛이 있는 겨울의 아침풍경입니다.
  • · 담당관리: 본청
  • · 문의: 02-2181-03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