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포토뉴스

2016 사진전입상작, 최종국 [태양과 가로등]

> 포토뉴스

2012년 ‘해양기상 국제 총회’ 한국 개최 확정!

등록일 : 2009/11/11 조회수 9379

제3차 JCOMM 총회

11월 4일부터 11일까지 모로코 마라케시에서 열린 제3차 JCOMM(해양기상 WMO/IOC 합동기술위원회) 총회의 마지막 날 회의에서 한국 여수가 차기 총회 개최지로 결정되었다.

 

기상청(청장 전병성)을 비롯한 관계기관으로 구성된 한국 정부대표단은 2012년 여수세계박람회 기간 동안에 총회 개최를 제안했으며, 각 회원국들의 전폭적인 지지로 한국에 유치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기상청은 JCOMM 총회 한국 유치를 위해 외교통상부, 국토해양부, 2012여수세계박람회 조직위원회와 긴밀한 공조체제를 유지하면서 국제 폭풍해일 심포지움(2007년, 서울), 제25차 유네스코 IOC 총회(2009년, 파리) 등 해양 관련 국제 모임에서 지속적으로 홍보를 해 왔다. 특히, 여수세계박람회 개최지인 전라남도(도지사 박준영)와 여수시(시장 오현섭)는 이번 제3차 총회가 열린 모로코를 찾아가 정부대표단의 유치 활동을 지원했다.

 

2012년 5월 제4차 JCOMM 총회가 여수에서 열리면 그 해 5월 12일부터 8월 12일까지 열리는 여수세계박람회와 연계되어, 이전까지 40여 개국이 참가하는 데 그쳤던 총회에 100여 개 이상 국가가 참가할 것으로 보인다.

 

제3차 JCOMM 총회

JCOMM(Joint WMO-IOC Technical Commission for Oceanography and Marine Meteorology)은 해양과 해양기상 분야 협력을 위해 세계기상기구(WMO)와 정부간해양위원회(IOC)가 공동으로 설립한 기술위원회로, 회원국은 182개국이며, 4년 주기로 총회를 열고 있다.

 

´살아있는 바다, 숨 쉬는 연안‘이라는 2012여수세계박람회의 주제는 국제기구인 JCOMM의 설립 목적과도 일맥상통하여, 제4차 여수 총회와 연계한 총회 개최는 의의가 크고, 해양기상분야의 세계적 석학들이 대거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아울러 국제적인 해양무대에서 우리나라의 위상을 더욱 공고히 할 수 있고, 해양 자연재해 예방과 기후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응하는 한국의 해양 정책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이번 제3차 모로코 총회에서 우리나라 전문가 3명이 해양분야 국제전문가로 선출되었다. 25개국 104명이 경합을 벌인 끝에 우리나라는 기상청 해양기상과장 서장원 박사가 ‘해양예보시스템 국제전문가’로, 국립기상연구소 유승협 박사는 ‘파랑 및 폭풍해일 국제전문가’, 한국해양연구원 석문식 박사는 ‘해양예보시스템 프로그램 조정그룹 전문가’에 선출되었다. 그동안 우리나라는 파랑 및 폭풍해일분야에서 기상청 서장원 박사가 활동하여 왔으나 이번에 3명으로 늘어남에 따라 국제무대에서 한국의 역할과 위상이 높아지고, 활동도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문의 : 해양기상과 장태규 2181-0745


공공누리
기상청 이(가) 창작한 2012년 ‘해양기상 국제 총회’ 한국 개최 확정! 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없음.

목록보기

담당관리 : 본청

문의 : 042-481-7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