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본청

2016 사진전입상작, 최종국 [태양과 가로등]

> 보도자료 > 본청

2018년 국내 지진 현황을 담은 「2018 지진연보」 발간

등록부서 : 지진화산감시과 2019/03/29 조회수 3230

2018년 국내 지진 현황을 담은 「2018 지진연보」 발간
- 기상청, ‘2017 포항지진’의 여진 발생 특성을 포함한 지진연보 발간
- 2018년 국내 지진 총 115회 발생 연평균보다 1.7배 많았고, 전년보다는 줄어들어


□ 기상청(청장 김종석)은 2018년 국내에서 발생한 규모 2.0 이상의 △지진 분석 목록 △진앙분포도 △지진파형 등의
   분석결과를 수록한 「2018 지진연보」를 발간하였다.
  ※ 지진 연보는 기상청 누리집(www.kma.go.kr)의 ‘지식과 배움>간행물>지진연보’를 통해 제공된다.
  ※ 지진연보는 2001년부터 매년 발간하는 간행물이며, 1978년부터 2000년까지는 「지진관측보고(2001)」에 지진
     현황을 수록해왔다.


□ 이번 지진연보에 따르면, 2018년에 한반도에서 발생한 규모 2.0 이상의 지진은 총 115회로,
 ○ 이는 디지털 관측* 기간(1999~2017년) 연평균(67.6회)보다 약 1.7배 많았고, 9.12 지진** 및 포항지진 후 여진이
    많았던 2017년(223회)보다는 적었다.
  * 디지털 관측 : 디지털 지진계를 통해 지진파형을 디지털 신호로 기록
  ** 2016년 9월 12일에 경주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5.8 지진
  ※ 2018년 여진 횟수 : 「9.12 지진」여진 3회, 「2017 포항지진」여진 24회
 ○ 국민이 진동을 느끼는 유감지진은 33회(포항 여진 20회 포함)로 연평균 10.6회보다 약 3배가 많았고, 규모 3.0
    이상의 지진은 연평균 횟수(10회)의 절반인 5회가 발생하였다.


□ 2018년에 발생한 가장 큰 규모의 지진은 2월 11일 5시 3분경 경북 포항시 북구 북서쪽 5km 지역에서 발생한 규모
   4.6의 ‘2017 포항지진’의 여진이었다.
 ○ 이 지진은 한반도에서 우세하게 작용되고 있는 동서방향 압축력의 작용으로 인하여 남북방향으로 위치한 단층면을
    따라 지각을 밀어 올리는 역단층성 움직임에서 발생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 한편, 국외에서 발생한 규모 5.0 이상의 지진은 1,809회로 연평균(’78~’17년) 지진 발생 횟수(1,636회)보다 약 1.1배
   많았다(출처: 미국지질조사소).
 ○ 2018년에 발생한 가장 큰 규모의 국외지진은 8월 19일 9시 19분경(한국표준시간) 피지 인근 해역 600km 깊이에서
    발생한 규모 8.2의 지진이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목록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