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본청

2016 사진전입상작, 최종국 [태양과 가로등]

> 보도자료 > 본청

[설명자료]24일(수) 밤~28일(일) 오전 장마 현황과 전망

등록부서 : 예보분석팀 2019/07/24 조회수 7073

24일(수) 밤~28일(일) 오전 장마 현황과 전망

 - 중부지방 중심 매우 많은 비, 침수/산사태 등 유의
  ※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 시간당 50~70mm 강한 비, 총 누적강수량 400mm 이상
  ※ 이번 장맛비 중부지방 새벽~오전에 돌풍/천둥·번개 동반 매우 강한 비 주의


26일 새벽 예상 기압계와 장마전선 위치

26일 새벽 예상 기압계와 장마전선 위치


[ 장마전선 현황 ]

□ 중국 중부까지 확장한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를 따라 고온다습한 공기가 유입되는 가운데 북쪽으로부터 남하하는

   건조한 공기가 만나면서 산둥반도 부근에서 장마전선이 활성화되어 느리게 동진하고 있습니다.


[ 장맛비 전망 ]

□ 앞으로 장마전선은 우리나라 부근으로 동진하면서 점차 더욱 발달하겠고, 24일(수) 밤~28일(일) 오전에 장마전선 상에서

    발달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전국 대부분 지방에 장맛비가 내리겠습니다.

 ○ 24일 밤(18~21시)에 서울·경기도, 충청도 등 중부 서쪽지방을 중심으로 장맛비가 내리겠고, 25일 낮에는 점차 전국 대부분

     지방(제주도, 남해안, 경상동해안 제외)으로 장맛비가 확대되겠습니다.

 ○ 이후 장마전선에 동반된 비구름대가 남북으로 오르내리면서 25일 저녁(18~21시)에 남부지방의 비는 잠시 소강상태에 들고

     중부지방에 장맛비가 이어지겠으며, 26일 오후부터는 비구름이 다시 발달하면서 경상북도와 전라북도까지 장맛비가

     확대되겠습니다.

 ○ 북태평양고기압이 확장하면서 장마전선은 점차 북한지방으로 북상함에 따라, 27일 밤에 경상북도와 전라북도의 장맛비는

     그치겠으나, 서울과 경기도 및 강원영서는 28일 오전까지 이어지다가 그치겠습니다.


□ 이번 장맛비는 대기 상층(고도 5km 이상)의 건조한 공기와 대기 하층(고도 1.5km 이하)의 습한 공기가 충돌하여 불안정이

    강해지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매우 많은 비가 내리겠습니다.

 ○ 특히, 이번 장맛비는 다량의 수증기가 장마전선으로 활발히 유입되는 주로 새벽에서 오전 사이에 비구름대가 매우 강하게

     발달하면서, 서울·경기도와 충청도, 강원영서를 중심으로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50mm 이상(일시적으로 시간당 70mm 이상)의

      매우 강한 비와 함께 지역에 따라 400mm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니, 하천 범람, 주택 및 차량 침수, 산사태 등 급작스런

      강한 비로 인한 피해에 각별히 주의하기 바랍니다.


  ※ 예상 강수량[24일 밤(21시)부터 28일 오전(12시)까지]
    -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 100~250mm
      (많은 곳 경기남부, 강원영서남부, 충청북부 400mm 이상)
    - 강원영동, 경북북부: 10~70mm
    - 남부지방(경북북부 제외): 5~40mm


[ 이번 비 변동성 ]

□ 장마전선을 활성화시킨 북쪽의 건조한 공기의 이동속도가 느릴 경우, 장마전선이 지속적으로 활성화되면서 28일 오후에도 비구름대가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영향을 주어 강수량이 늘어날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예보와 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폭염 전망 ]

□ 28일(일)부터 7월 말까지 북태평양고기압이 북한지방까지 확장하면서 우리나라는 고온다습한 공기의 영향권에 들기 때문에 전국적으로

   낮 기온 33도 이상의 폭염과 함께 밤에는 25도 이상 기온이 유지되면 열대야가 자주 나타날 것으로 예상되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향후 장마전선 전망]
이후 장마전선은 북한지방에 머물 것으로 예상이 되나, 북태평양고기압의 확장여부에 따라 7월말까지는 장마전선이 일시적으로 내려올

가능성이 있으니,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 자세한 사항은 첨부물이나 해당부서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공공누리

목록보기